HOME CONTACT US SITEMAP
OPTRONICS 2012

HOME > 커뮤니티 > 산업동향
LG디스플레이, 반 고흐 전시회서 OLED로 작품 상영
관리자 2019.04.22 72

세기의 천재 화가 '빈센트 반 고흐' 명작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에서 디지털 명작으로 재탄생했다.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 부회장)는 지난 19일부터 8월 25일까지 우정아트센터에서 열리는 '빈센트 반 고흐를 만나다' 전시회에서 디지털 갤러리 특별전시관을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4월19일부터 8월 25일까지 우정아트센터에서 열리는 빈센트 반 고흐를 만나다 전시장 내부에 고흐의 푸른색 방을 OLED TV를 활용해 현대적인 콘셉트로 재해석한 디지털 갤러리 특별전시관을 만들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4월19일부터 8월 25일까지 우정아트센터에서 열리는 빈센트 반 고흐를 만나다 전시장 내부에 고흐의 푸른색 방을 OLED TV를 활용해 현대적인 콘셉트로 재해석한 디지털 갤러리 특별전시관을 만들었다. (사진=LG디스플레이)>

'러빙 고흐(Loving Gogh·LG)'라는 이름의 디지털 갤러리는 '1890년에 사망한 고흐가 130년을 넘어 2019년 당신을 만난다'를 주제로 고흐 작품 중 하나인 '푸른색 방'을 현대적인 콘셉트로 재해석했다. LG디스플레이는 원작 창문이 있던 자리에 77인치 LG OLED TV를 넣어 관객이 고흐의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이번에 설치한 제품은 종이처럼 얇은 월페이퍼 디자인으로 그림을 벽에 붙인 듯한 느낌을 준다. 인공지능으로 원본 영상을 분석해 최적의 화질을 구현함으로써 마치 실제 그림을 보는 듯한 느낌을 준다. 

디지털 갤러리에 설치된 OLED TV에서 △고흐방에서 바라보는 도시의 거리 풍경 △고흐방에서 바라보는 자연의 풍경 △고흐방을 바라보는 다양한 인물을 주제로 '꽃이 핀 과수원' '자화상' 등 고흐의 대표 작품 30여점을 번갈아 상영한다. 

전 세계 고흐 전시회를 주최하고 세계 최대 고흐 컬렉션을 보유한 암스테르담 반 고흐 미술관 총괄 책임자 애드리안 돈스젤만 매니징 디렉터는 “인상파 화가 고흐의 작품은 거친 붓터치와 원색을 활용한 다양한 색감이 특징이어서 OLED의 생생한 색상으로 원작의 섬세한 표현력과 강력한 색채가 잘 전달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더 많은 사람이 반 고흐와 그의 작품을 쉽고 친근하게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산업과 협업해 새로운 방식으로 다가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 전략 프로모션 디비젼 고규영 상무는 “작품이 표현하려는 색상이나 느낌을 있는 그대로 표현할 수 있는 OLED TV는 예술과 과학의 융합 추세에 걸맞은 디스플레이”라며 “인류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해주는 라이프 디스플레이(Life Display)로서 프리미엄 OLED 가치를 지속 알릴 수 있는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옥진 디스플레이 전문기자 withok@etnews.com 

<출처: 전자신문>

'블루라이트' 확 줄인 갤럭시 폴드
과학·정보통신의 날 기념식… 김장주 교수, 과기훈장 창조상